빌노트의 노트

애플 에어팟 3세대 Apple Airpods 사용 후기 본문

IT리뷰

애플 에어팟 3세대 Apple Airpods 사용 후기

빌노트 2022. 6. 9. 19:43
반응형

애플 에어팟 3세대(Apple Airpods 3rd)가 국내에 정식 발매되자마자 샀습니다. 개봉기를 적으려고 사진을 찍어놨는데 너무 바빠서 이제야 글을 쓰네요. 사실 개봉기는 너무 많고 무의미하다고 생각합니다. 개봉기는 간단하게 다루고 지금까지 몇 달간 사용하면서 느꼈던 장단점을 남겨볼까 합니다. 결론부터 말하자면 가격, 노이즈 캔슬링 빼고는 정말 완벽한 제품입니다. 아이폰, 아이패드 또는 맥북을 사용하는 유저에게 정말 필요한 아이템입니다.

 

저는 애플 에어팟 3세대를 쿠팡 사전예약으로 구매했습니다. 카드 할인을 받은 걸로 기억합니다.

 

박스 위 아래에 위치한 연두색 화살표 부분을 이용하여 제품을 개봉합니다.

 

개봉을 하면 애플 에어팟 3세대설명서, 케이블 등이 들어있습니다.

 

이것이 바로 애플 에어팟 3세대입니다. 앞부분에 작은 LED가 보입니다.

 

뒷면에는 중간에 작은 버튼이 있습니다.

 

애플 에어팟 3세대 뚜껑을 열면 LED 불빛이 보입니다. 아이폰 같은 애플 제품의 경우 에어팟 뚜껑을 여는 것으로 페어링을 할 수 있습니다. 잘 안되면 뒤에 있는 둥근 버튼을 길게 눌러 다시 시도할 수 있습니다. 안드로이드폰도 비슷한 방식으로 페어링이 가능하지 않을까요?!

 

에어팟 케이스 바닥을 보면 애플 라이트닝 케이블이 있습니다. 충전기는 없습니다.

 

애플 라이트닝 케이블을 사용하여 충전할 수 있습니다. 무선 충전도 가능합니다.

 

애플 제품은 정말 쉽게 연결되는 것을 볼 수 있습니다.

 

연결이 되고 나면 아이폰, 아이패드를 통해 에어팟 케이스, 이어폰의 배터리 상태를 확인할 수 있습니다. 배터리 정보뿐만 아니라 에어팟의 다양한 설정도 가능합니다.

 

애플 에어팟 3세대 무선 이어폰의 모습입니다. 담배꽁초가 많이 짧아져서 다행입니다. 귀에 닿는 부분에 센서가 있어서 이어폰을 귀에서 빼면 음악이 멈춥니다. 담배꽁초 부분에도 센서가 있어서 일시정지, 재생, 다음곡, 이전곡 넘기기를 할 수 있습니다. 단 이어폰 자체 소리조절은 불가능하니 참고하세요.

 

잠시 에어팟 무선 이어폰 외관 감상 타임...

 

전반적으로 디자인은 괜찮은 것 같습니다.

 

애플 유선 이어폰과 비교한 사진입니다. 확실히 무선이 기능이 많아서일까 뚱뚱한 것을 볼 수 있습니다. 제 주변에는 귀가 작아서 에어팟 3세대를 쓰고 싶어도 못쓰는 경우도 있습니다. 귓속이 많이 작다면 사기 전에 다른 사람 에어팟을 꼭 착용해보세요. 보통의 경우에는 큰 문제없이 사용 가능합니다. 저는 오래 쓰다 보면 이어폰을 착용하고 있다는 사실도 까먹을 정도로 착용감이 좋았습니다.

 

애플 에어팟 3세대 케이스에 보호 케이스를 또 입혀서 쓰는 사람도 많이 있습니다. 저는 귀찮아서 그냥 사용하는데 오래 안전하게 사용하고 싶다면 예쁜 케이스 하나 사서 사용해보세요.

 

지금까지 애플 에어팟 3세대 간단한 후기였습니다. 마지막으로 6개월 정도 사용하면서 느꼈던 장점과 단점을 정리해볼까 합니다. 개인적인 의견이니 참고만 하세요. 쓰다가 다른 내용도 업데이트하겠습니다.

애플 에어팟 3세대 장점
착용감이 좋다. 인이어 이어폰을 싫어하는 분에게 추천합니다.
음질이 나름 괜찮다. 가끔 공간음향이 땡길때가 있습니다.
애플 기기간 사용 전환이 놀랍다.
(아이패드로 유튜브를 보다 아이폰으로 음악을 들으면 자동 전환됩니다.)
(아이패드로 보던 유튜브는 일시 정지됩니다.)
디자인이 무난하다.

애플 에어팟 3세대 단점
노이즈 캔슬링이 안된다. 이거 때문에 프로 2세대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지하철 같은 대중교통을 자주 이용하는 분이라면 노캔을 하나 더 사야 함)
무선 이어폰 양쪽 배터리가 차이 버그가 가끔 발생한다.
공간음향을 켜고 노래를 들을 때 음악 간 소리 크기 차이가 많이 난다.
가격이 비싸다.

 

반응형
1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