빌노트의 노트

코스트코 커클랜드 하우스 블렌드 커피 원두 본문

리뷰

코스트코 커클랜드 하우스 블렌드 커피 원두

빌노트 2018.11.07 21:39

코스트코 커클랜드 하우스 블렌드 커피 원두

코스트코 원두 가성비 갑! 커클랜드 시그니춰 하우스 블렌드 커피 원두(미디엄 로스팅). 907g에 13,990원으로 상당히 저렴하네요. 제조사가 스타벅스라 커피를 내려마시면 스타벅스 커피의 느낌이 살짝 납니다. 이게 코스트코에서 구매한 첫 원두라 다른 거와 비교는 불가능. 하지만 가성비 하나만은 괜찮다고 말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부산 코스트코 가입 & 푸드코트 핫도그 세트 (이그제큐티브 회원권)

코스트코 스모 핸드트럭 접이식 카트 (생수 이동 수단)

코스트코 커클랜드 에스프레소 원두

커클랜드 하우스 블렌드보다 500원 더 비싼 다크 로스팅 에스프레소 원두도 있네요. 진한 아메리카노를 좋아해서 다음에는 이걸로 한번 사볼까 생각중입니다. 근데 하우스 블렌드도 생각보다 진해서 조금 더 고민을 해봐야겠네요. 


코스트코 스타벅스 홀빈 원두

스타벅스 상표를 달고 있는 다양한 원두를 코스트코에서 구매할 수 있습니다. 스타벅스 브랙퍼스트, 베로나, 파이크 플레이스 등등...


코스트코 테라로사 원두

코스트코 폴 바셋 원두

테라로사, 폴 바셋 원두는 코스트코에서 파는 다른 원두보다 조금 더 비싸지만 인기가 있는 제품이라고 하네요. 다음에 하나 하나 도전해볼 생각입니다. 


커피를 많이 안 마시는 사람이라면 조금씩 포장되어 있는 원두도 있으니 이걸로 구매하세요. 아무리 분쇄되지 않은 원두라고해도 개봉을 하면 빨리 먹어야 하니까요. 아니면 조금 비싸지만 스타벅스 매장에서 구매하는 것도 괜찮습니다.

스타벅스 에스프레소 로스트 250g 홀빈 원두


코스트코 커클랜드 하우스 블렌드 커피 원두

코스트코 원두

코스트코 커클랜드 하우스 블렌드 원두 봉지를 처음 뜯으면 커피 향기가 장난이 아닙니다.


전자동 커피머신 에스프레소

필립스 세코 전자동 커피머신(Xsmall HD8745)으로 내린 에스프레소입니다. 크레마도 충분하고 일단 비주얼은 만족스럽네요. 맛과 향도 기대 이상입니다. 커클랜드 하우스 블렌드 원두 907g을 언제 다 먹지 생각했는데 커피(아메리카노, 카페 라떼)를 너무 자주 마셔서 그런지 생각보다 원두가 빨리 소진되네요. 빨리 다 먹고 다른 원두도 어서 빨리 맛보고 싶네요. (추천하고 싶은 원두가 있으면 댓글 부탁합니다.)

스타벅스 비아(VIA), 캡슐커피를 마셔보고, 분쇄커피를 드립해서 마셔도 봤지만 역시 커피는 원두를 그자리에서 바로 갈아 에스프레소로 만들어 마시는게 제일 맛있는 것 같습니다. 에스프레소에 물을 타면 아메리카노, 우유를 타면 라떼, 거기에 시럽까지 더해지면 정말 다양한 커피를 만들어 먹을 수 있어요. 전자동 커피머신과 코스트로 원두 조합이 최상은 아니겠지만 저는 괜찮은 조합인 것 같아요. 마음에 듭니다.



2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