빌노트의 노트

수영김밥 (해운대 우동, 벡스코역 김밥) 본문

맛집

수영김밥 (해운대 우동, 벡스코역 김밥)

빌노트 2018.09.23 23:40

해운대 우동 수영김밥

벡스코역(전 시립미술관역)에서 센텀삼환 아파트, 삼호가든을 오가면서 수영김밥을 자주 봤습니다. 하지만 외관상 맛집의 포스가 느껴지지 않아 안들어가고 그냥 지나쳤는데, 최근들어 한번 맛을 보고 거의 단골처럼 되어버렸습니다. 


벡스코역 6번 출구로 나와 조금 걷다보면 수영김밥을 볼 수 있습니다. 수영김밥 가기 전에는 아직도 여전히 인기가 많은 면옥향천이라는 맛집이 위치하고 있습니다.

면옥향천 (해운대 우동) - 메밀 막국수, 돈까스 그리고 카레고로케 (부산 시립미술관역 맛집)


수영김밥 메뉴판

최근들어 가격이 올랐지만 아직은 괜찮아 보이는 가격입니다. 개인적으로 잔치국수 가격이 조금 아쉽네요...


수영김밥 일반 김밥

수영김밥은 김밥이 가장 맛있습니다. 다른 김밥말고 일반 김밥만 먹어봤는데 목으로 술술 넘어가네요. 밥과 반찬의 양이 적절해서 물없이도 먹을 수 있을 정도네요. 마음에 듭니다. (반면 센텀에 있는 고봉민 김밥은 밥이 좀 많은거 같아요.)


수영김밥 잔치국수

김밥과 국수는 궁합이 참 잘 맞는 것 같습니다. 여기 잔치국수도 나쁘지 않아요. 여름에는 냉국수도 먹을만 합니다.


라면은 그냥 그래요. 사진에는 없지만 칼국수도 그냥 그렇습니다. 그냥 국수 먹어야겠어요.


수영김밥 냉콩국수

제가 좋아하는 냉콩국수. 이번 여름 여기서 콩국수만 3정도 먹었습니다.

수영김밥. 밥하기 귀찮을 때, 아이가 소풍갈 때 이용하면 괜찮을 것 같네요. 참고로 수영김밥은 아침 8시에 문을 엽니다. 아침에 찾으러 간다고 저녁에 예약을 하면 편리합니다. 제가 해봤어요 ㅎㅎ 




0 Comments
댓글쓰기 폼